제목 |LG엔시스, '레드햇포럼 2017'서 신개념 네트워크 솔루션 소개

등록일 | 2017-11-03
첨부파일 | -

IT인프라 전문기업 LG엔시스는 11월 2일 코엑스 인터컨티넨탈 호텔에서 열린 '레드햇 포럼 2017 서울'에서 앤서블(Ansible)을 이용한 네트워크 솔루션인 '네트워크 오케스트레이션'을 소개했다. 

 

LG엔시스의 '네트워크 오케스트레이션'은 레드햇의 오픈소스 기반 프레임워크인 앤서블을 이용한 네트워크 통합 설정 및 관리 솔루션이다. 이 솔루션은 폭넓고 다양한 제조사의 네트워크 장비를 중앙에서 통합관리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발표를 맡은 LG엔시스 공현민 차장은 "반복적이고 복잡한 작업을 사전 정의된 워크플로우 기반으로 프로그래밍하여 실행하고, 네트워크의 잠재적 위험요소에 자동으로 대응하는 등 작업 효율과 장비의 가용성을 획기적으로 개선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사진] LG엔시스 공현민 차장이 '레드햇 포럼 2017 서울'에서 '네트워크 오케스트레이션'을 소개하고 있다.